UPDATED. 2021-06-17 13:57 (목)
1인 미디어 창작그룹 육성사업… 전국 5개 권역에서 250팀 발굴
1인 미디어 창작그룹 육성사업… 전국 5개 권역에서 250팀 발굴
  • 박은혜 기자
  • 승인 2021.04.13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정통부와 한국전파진흥협회가 1인 미디어 창작그룹 육성사업을 공고하고 참가자 또는 팀을 14일부터 5월 13일까지 모집한다.

1인 미디어 산업은 경쟁이 심화됨에 따라 자본·경험이 부족한 많은 창작자들은 전업화의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이에 정부는 ‘1인 미디어 창작그룹 육성사업’을 통해 잠재력을 가진 신예 창작자를 발굴하여 장비·시설, 소프트웨어 등 제작 인프라와 전문교육, 멘토링 등을 제공하고 창작자의 초기 활동 및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에는 지역 소재 창작자에 대한 수혜를 확대하기 위해 ▲수도권 90팀 ▲경상권 60팀 ▲전라권 40팀 ▲충청권 30팀 ▲강원권 30팀 등 전국 5개 권역 총 250개 팀을 선발하여 지원할 예정으로, 작년 153팀을 지원하던 것에 비해 지원 규모가 크게 늘었다.

나이·경력·장르를 불문하고 창의적 아이디어와 열정을 가진 1인 미디어 창작자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거주지와 상관없이 신청 권역을 선택할 수 있지만, 선발될 경우 신청 접수한 권역별로 활동에 참여해야 한다.

선발팀에게는 약 5개월의 활동기간 동안 제작장비·시설, 소프트웨어, 음원·폰트 등 콘텐츠 제작에 필수적인 활동 인프라가 무상으로 제공된다. 또한, 세무·법률과 수익화·사업화 전략 등 전문교육과 함께 멘토링·컨설팅·네트워킹 기회를 통해 전문 창작자로서의 성장을 지원한다.

활동 종료 후에는 우수 창작자 30팀을 선정하여 과기정통부 장관상 등 시상과 총 1억원 규모의 상금을 수여할 계획이다. 이에 더해, 올해 활동팀 중 10여개의 우수팀은 국내 1인 미디어 플랫폼 ’아프리카TV’를 통한 특별 홍보 기회도 얻게 된다.

정부는 본 사업을 통해 지난 6년간 총 969명(451팀)을 지원하였고, 다수(72.3%) 참가자가 미디어 분야에서 취업 또는 창업하는 등의 성과를 창출해왔다.

작년도 대상을 수상한 김정훈(유튜브 채널 ’과학드림‘) 창작자는 “창작그룹 육성사업을 통해 사업모델 수립에 대한 조언을 얻는 한편, 채널 성장을 위한 다방면의 지원을 얻을 수 있었다.”고 전하는 등 본 사업은 많은 1인 미디어 창작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과기정통부 오용수 방송진흥정책관은 “참신한 아이디어를 가진 신예 창작자들이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전문 창작자로서 한 단계 도약하고, 타 분야와 융합을 통해 비대면 신산업을 이끄는 혁신 인재로 성장하길 기대한다.”라며, “올해 하반기부터는 ‘1인 미디어 콤플렉스’ 개소를 통해 1인 미디어 전업 종사자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1인 미디어 콤플렉스는 1인 미디어 산업에 특화된 전문 지원시설로, 1인 미디어 스타트업을 위한 사무공간과 콘텐츠 제작·실시간 방송이 가능한 스튜디오 제공한다. 오는 8월 개소 예정이다.

뉴스 미란다 원칙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언론 윤리 준수를 서약하였습니다.
취재원과 독자는 산학뉴스에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edit@sanhak.co.kr , 전화 : 031-503-020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