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4 15:58 (목)
과기정통부, 2021년도 디지털콘텐츠산업 육성 지원계획 발표… 2024억원 투입
과기정통부, 2021년도 디지털콘텐츠산업 육성 지원계획 발표… 2024억원 투입
  • 이민호 기자
  • 승인 2021.02.03 23:3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디지털콘텐츠산업 육성 지원계획.
2021년 디지털콘텐츠산업 육성 지원계획.

과기정통부는 가상․증강현실(VR․AR) 등 가상융합기술(XR)이 산업구조 혁신과 경제성장의 새로운 동력이 되는 ‘가상융합경제’ 실행을 위해 ‘2021년도 디지털콘텐츠산업 육성 지원계획’을 마련하고 4일 관련 사업들을 통합 공고한다고 밝혔다.

가상융합기술(XR : eXtended Reality)은 가상현실(Virtual Reality), 증강현실(Augmented Reality) 등을 포괄하는 기술을 말한다.

과기정통부는 가상융합기술의 확산을 촉진하고 산업 전반의 비대면․디지털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난 12월에 관계부처와 합동으로 ‘가상융합경제 발전 전략’을 발표한 바 있다.가상융합경제의 원년인 올해에는 공공·산업 중심의 선도형 가상융합산업 생태계 조성, XR 연합체(얼라이언스) 구축 및 활용, 대국민 XR 저변 확산 등을 핵심 추진방향으로 설정하고, 이를 위해 ▲가상융합기술 활용 확산 ▲디지털콘텐츠 인프라 강화 ▲핵심기술 확보(R&D) ▲전문인력양성 ▲제도·규제 정비 등 5대 기능을 중심으로 총 2024억원을 투입한다..

■ 가상융합기술 활용 확산 = 가상·증강현실 등 가상융합기술을 제조․훈련․건설 등 타 분야에 융합하는 ‘XR 플래그십 프로젝트(200억원)’, 길 안내, 쇼핑·관광 정보 등 위치기반 증강현실 정보서비스, 사회적 약자 지원 가상융합기술 서비스와 같은 ‘국민체감형 XR 서비스 개발·보급(250억원)’ 등 가상융합기술 활용 확산에 총 450억 원을 투입한다.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5828억원을 조성해 디지털콘텐츠 개발 및 해외시장 진출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는 ‘디지털콘텐츠코리아펀드’의 투자 규모를 작년 345억원에서 올해 400억원으로 확대해 가상융합기술 중소․벤처기업의 성장을 지원한다. 이와 함께 디지털콘텐츠의 해외 진출을 활성화하기 위해 다른 업종의 기업 간 동반 해외진출, 5G 상용국 기업과의 공동제작 지원과 함께 비대면 중심의 사업화 지원 등 총 119억원을 투입한다.

■ 디지털콘텐츠 인프라 강화 = 지역 가상융합산업 활성화를 위한 ‘XR 소재·부품·장비 개발지원센터를 신규로 구축(18.5억원)하고, 지난 해 판교 ’ICT-문화융합센터‘에 구축한 '5G 실감콘텐츠 오픈랩(36억원)'을 가동하여 5G 모바일 엣지 컴퓨팅(MEC) 기반 가상융합 콘텐츠 개발을 활성화한다.

아울러 부산에 구축한 ’한-아세안 ICT 융합빌리지‘를 지역 가상융합 전문기업의 해외시장 진출과 교류의 교두보로 활용하고, 전국 14곳에 구축되어 있는 ’XR 지역센터‘에 총 96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 핵심기술 확보(R&D) = 가상융합기술 생태계 조성을 위해 VR·AR 디바이스(115억 원), 홀로그램(226억 원) 등 핵심기술 개발에 올해 총 535억 원을 투입한다. 특히, 일상과 산업의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됨에 따라 R&D 사업구조 개편을 통해 비대면․몰입형 실감콘텐츠 핵심기술 개발 및 상용화 지원에 165억 원을 지원한다.

■ 전문인력양성 = 가상융합경제 시대에 필수적인 전문인력의 확보를 위해 ‘XR 랩’을 확대하여 서비스 개발과 사업화를 연계하는 석·박사급 인재를 적극 양성(200명)하고, 청년 대상 챌린지 방식의 미래인재 육성(500명), 재직자 대상 현장수요 기반 프로젝트형 실무교육(600명) 등 가상융합 인력양성에 총 107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 제도·규제 정비 = 가상융합산업 업계의 현장애로를 개선하기 위해 작년 8월에 발표한 ‘VR·AR 선제적 규제혁신 로드맵’의 이행을 관계부처와의 협력을 통해 추진하며, 한국모바일산업연합회(MOIBA)에서 운영 중인 ‘디지털콘텐츠 상생협력센터’를 중심으로 디지털콘텐츠 기업들이 콘텐츠 개발과 사업 과정에서 보호받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을 추진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김정원 정보통신정책실장은 “디지털 뉴딜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가상융합기술이 공공과 산업에 활용되는 가상융합경제의 본격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과기정통부는 가상융합기술의 사회 전 분야 확산과 함께 관련 기업이 경쟁력을 갖춰 성장해 나갈 수 있는 발판 마련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과기정통부는 5일 오후 2시부터 온라인으로 ‘2021년도 디지털콘텐츠 통합 사업설명회’를 개최하여 올해 디지털콘텐츠 정책 추진 방향 및 주요 추진 사업을 설명할 예정이다.

설명회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온라인 매체를 통해 누구나 실시간으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뉴스 미란다 원칙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언론 윤리 준수를 서약하였습니다.
취재원과 독자는 산학뉴스에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edit@sanhak.co.kr , 전화 : 031-503-020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롤케익 2021-02-04 12:26:45
지원규모가 엄청크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