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7 18:40 (토)
인하대 "전용펀드 조성해 초기창업기업 전폭지원 한다"
인하대 "전용펀드 조성해 초기창업기업 전폭지원 한다"
  • 이민호 기자
  • 승인 2021.01.08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인하대학교 아이스타트업랩 라운지에서 열린 인하 비룡 개인투자조합 1호 결성총회에 참석한 조합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인하대)
7일 인하대학교 아이스타트업랩 라운지에서 열린 인하 비룡 개인투자조합 1호 결성총회에 참석한 조합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인하대)

인하대학교는 ‘인하 비룡 개인투자조합 1호’ 펀드를 조성해 유망한 벤처기업과 초기창업기업을 경쟁력 있는 기업으로 육성한다.

초기창업패키지 액셀러레이터인 아이스타트업랩(주)은 7일 인하대 창업지원단 아이스타트업랩(주) 라운지에서 인하 비룡 개인투자조합 1호 펀드 결성을 위한 총회를 열었다. 이날 총회에는 서태범 인하대 산학협력단장, 이기안 창업지원단장, 이준희 ㈜블루오션 벤처스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아이스타트업랩(주)’은 성장이 유망한 초기창업기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성장환경을 강화하기 위해 인하대 창업지원단이 지난 2018년 설립한 액셀러레이터 창업투자 회사다.

창업지원단은 엔젤투자에 관심이 많은 단체나 개인 투자자를 모집해 펀드를 조성하고 초기창업패키지 선정기업과 우수 초기창업기업 3개사에 시드투자할 계획이다. 지속적인 액셀러레이팅과 후속투자 유치로 기업성장을 지원하고 투자지원기업 전문가 자문과 멘토링을 통해 사후관리할 예정이다. 투자조합 운영기간은 2020년 11월부터 2026년 3월 31일까지로 투자 3년, 회수 2년 등 모두 5년이다.

초기창업패키지는 유망한 초기창업기업의 사업 안정화를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와 창업진흥원이 지원하고 인하대 창업지원단이 주관하는 창업지원사업이다. 창업지원단은 기업설립, 재무, 인력, 마케팅, 경영, 네트워크 등 창업의 모든 과정에서 초기창업기업이 겪는 어려움을 해소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투자한다.

이기안 인하대 창업지원단 단장은 “인하대 동문들은 고도 산업화시대에 주역이었고 국내 1호 벤처기업인 비트컴퓨터 등 1세대 벤처 창업을 선도하며 시대의 과제를 먼저 읽고 이에 응전해온 선배들의 창업 DNA는 현재까지 이어져 오고 있다”며 “최근 코로나 19로 인한 언택트 확대에도 ‘벤처가 강한 인하대’답게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으로 우수한 성과를 내고 있고 참여기업들의 만족도가 상당히 높다”고 말했다. 이어 “초기창업패키지 경인지역 주관기관으로서 앞으로도 전도유망한 초기창업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4차 산업 시대를 주도하여 지역사회와 국가산업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뉴스 미란다 원칙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언론 윤리 준수를 서약하였습니다.
취재원과 독자는 산학뉴스에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edit@sanhak.co.kr , 전화 : 031-503-020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