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3 14:38 (수)
과기정통부, OTT·1인미디어 등 모태펀드 260억원 출자
과기정통부, OTT·1인미디어 등 모태펀드 260억원 출자
  • 이민호 기자
  • 승인 2020.12.11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정통부는 방송·인터넷동영상서비스(OTT)·1인미디어 등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 분야의 중소·벤처기업에 중점 투자하는 한국모태펀드 출자사업을 총 260억원 규모로 추진하고, 한국벤처투자(대표 이영민)를 통해 ‘케이앤투자파트너스’를 투자운용사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의 출자사업은 국내 디지털 미디어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발표한 ‘디지털 미디어 생태계 발전방안’의 후속 조치로, 인터넷동영상서비스(OTT) 등 전세계적으로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 분야에서 혁신적인 중소·벤처기업을 육성하여 국내 디지털 미디어 산업의 발전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최근 디지털 전환 가속화 및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터넷동영상 서비스(OTT) 등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의 이용이 급증하고 있고, 국내 디지털 미디어 산업도 한류콘텐츠와 단말‧네트워크의 경쟁력을 기반으로 새롭게 도약할 수 있는 기회를 맞이했다. 그러나 콘텐츠 투자규모의 열세, 해외진출 유인 부족 등으로 국내 기업의 성장은 상대적으로 더디게 진행되고 있다. 이에 정부는 민간의 투자를 적극 유도하기 위한 마중물 역할을 통해 디지털 미디어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뒷받침할 예정이다.

이번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 전문펀드는 ‘21년 3월까지 총 260억원을 목표로 결성된다. 정부가 160.5억원을 출자하며 선정된 운용사가 민간출자자를 모집하고 99.5억원을 출자하여 펀드를 결성한다. 펀드 결성 이후 4년간 본격적으로 투자금이 공급된다.

주요 투자대상은 방송, 인터넷동영상서비스, 1인미디어 콘텐츠 관련 중소ㆍ벤처기업 및 프로젝트로, 펀드 결성액의 60% 이상을 투자하도록 하였다. 이중에서 20% 이상은 우리나라의 강점인 5세대(5G) 이동통신, 인공지능(AI) 등 정보통신(ICT) 신기술이 융합된 콘텐츠와 해외진출을 목적으로 하는 콘텐츠에 투자하도록 하여 국내 콘텐츠의 경쟁력 제고를 도모한다.

과기정통부 송재성 방송진흥정책관은 “인터넷동영상서비스 등 디지털 미디어 산업은 중소ㆍ벤처기업에게 새로운 사업모델 창출과 해외진출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비대면 유망분야이며, 펀드 운용사 선정 경쟁률이 10:1을 기록하는 등 투자업계도 주목하는 투자처”라고 강조하면서,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 전문펀드를 통해 자금력이 부족한 혁신기업의 성장을 적극 지원하고, 미디어 분야의 디지털 대전환을 위한 투자 확대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뉴스 미란다 원칙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언론 윤리 준수를 서약하였습니다.
취재원과 독자는 산학뉴스에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edit@sanhak.co.kr , 전화 : 031-503-020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