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8 19:02 (금)
‘AI 지식재산 전문기업 협의체’ 출범… 국가지식재산위원회 “산업육성 통해 지식재산 일자리 창출 하겠다”
‘AI 지식재산 전문기업 협의체’ 출범… 국가지식재산위원회 “산업육성 통해 지식재산 일자리 창출 하겠다”
  • 이민호 기자
  • 승인 2020.08.21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AI) 지식재산 전문기업 협의체 회의 전경. (사진=과기정통부)
인공지능(AI) 지식재산 전문기업 협의체 회의 전경. (사진=과기정통부)

‘인공지능(AI) 지식재산 전문기업 협의체’가 출범했다. 19일 출범식과 함께 대통령소속 국가지식재산위원회 정상조 민간위원장은 현장 중심의 지식재산 사업 모델 및 지원정책을 마련하기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인공지능(AI) 지식재산 전문기업 협의체’는 ‘한국판 뉴딜’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지식재산 정책・사업과 인공지능(AI)・데이터 중심의 지식재산 전문기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협의체는 ▲마크프로 ▲메카IPS ▲비전인사이드 ▲애니파이브 ▲워트인텔리젼스 ▲위즈도메인 ▲윕스 ▲콤비로 ▲아이피아이 ▲디앤아이파비스 ▲광개토연구소 ▲트위그팜 ▲미소정보기술 등 13개 기업과 ▲대한변리사회 ▲한국지식재산서비스협회 2개 협회, ▲한국특허전략개발원 ▲한국특허정보원 등 2개 공공기관 등으로 구성됐다.

협의체는 인공지능(AI)‧데이터 중심으로 지식재산 서비스 업계의 체질 혁신을 추진한다. 그간의 지식재산 서비스는 업체 내부 전문가의 노하우에 크게 의존하고, 단순 키워드 검색을 통한 특허데이터 추출 등 수작업을 통해 수행되는 측면이 있었다.

연구개발(R&D) 성과 제고, 중장기 산업 혁신전략 마련, 기업의 지식재산 포트폴리오 관리 등을 위해 지식재산 빅데이터 분석은 필수적 요소가 됐으며, 이에 특허데이터와 함께 기술거래‧특허소송‧가치평가 정보 등 다양한 지식재산 빅데이터의 접근성을 제고하고, 효율적‧객관적 분석을 위해 인공지능(AI) 기술을 적용하기 위한 민관 합동 사업모델 및 정책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디지털 뉴딜 사업 및 특허 빅데이터 분석 사업 추진상황과 향후계획을 공유하고, 기업에서 제안한 사업모델을 중심으로 자유롭게 논의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시장 수요 중심의 서비스 제공을 위한 지식재산 데이터 수집‧유통‧거래 플랫폼 구축 필요성, 유사특허 검색 및 특허데이터 분류 등 지식재산(IP)-연구개발(R&D) 과정에서 인공지능(AI) 기술 적용 방안, 컴퓨팅 파워 및 데이터 바우처 등 인공지능 활용 인프라 지원 방안에 대한 다각적인 논의가 진행됐다.

또한, 4차산업혁명 및 코로나19로 경제·사회 구조가 격변하고 고용충격이 현실화되는 상황에서 ‘청년 일자리를 발명하라’라는 슬로건 아래 지식재산 분야의 청년 일자리 위기극복과 코로나 이후 대응을 위한 일자리 창출 방향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인공지능, 빅데이터, 바이오, 비대면 등 새롭게 등장하고 있는 분야와 일자리 환경 변화, 새로운 일자리 사례, 지식재산 교육체계의 한계 등에 대한 현황을 공유하고, 지속가능한 지식재산 일자리 개발을 위한 정책 추진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대를 같이 했다.

국가지식재산위원회는 신산업 분야의 일자리 환경 분석, 산업현장의 지식재산 핵심 전문인력에 대한 수요와 신(新) 수요에 대응할 인력 공급간의 미스매칭 분석, 지식재산 생애주기별·분야별 일자리 분석 등을 통해 통합적 정책을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정상조 국가지식재산위원회 민간위원장은 “지식재산 서비스 기업이 대부분 소규모 기업인만큼 초기에는 정부의 지원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인공지능‧데이터 중심의 지식재산 서비스 산업을 육성하여 지속가능한 지식재산 일자리 창출로 연계될 수 있도록 힘써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 미란다 원칙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언론 윤리 준수를 서약하였습니다.
취재원과 독자는 산학뉴스에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edit@sanhak.co.kr , 전화 : 031-347-522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