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4 16:28 (화)
중기부, ‘아기유니콘200 육성사업’ 최종평가 실시… 결과는 26일 발표
중기부, ‘아기유니콘200 육성사업’ 최종평가 실시… 결과는 26일 발표
  • 박은혜 기자
  • 승인 2020.06.19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기유니콘 기업의 탄생이 임박했다. 중기부와 창업진흥원은 국민과 함께 선정하는 ‘아기유니콘200 육성사업’의 최종평가를 19일 진행한다고 밝혔다.

‘아기유니콘200 육성사업’은 벤처 4대강국을 실현하기 위한 K-유니콘 프로젝트 중 첫 번째 시행되는 사업이다. 최종 선정된 기업은 시장개척자금 3억원을 포함해 특별보증 50억원, 정책자금(융자) 100억원, R&D자금 6억원 등 최대 159억원의 연계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최종평가는 1차 요건검토와 기술평가, 2차 사업모델의 혁신성, 성장성, 시장확장성 평가를 통과한 98개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아기유니콘200 추진경과. (자료=중기부)
아기유니콘200 추진경과. (자료=중기부)

최종 평가는 발표평가로 진행되며 ▲유니콘 기업으로의 성장 가능성▲해당기업이 유니콘 기업이 되길 지지·응원하는 정도 ▲사회공헌 가능성 등을 심사한다. 이때 평가의 전문성을 확보하고, 기업별 발표와 질의· 응답 시간을 충분히 배정하기 위해 ICT·DNA 기반 서비스·플랫폼 분야5개, 바이오·헬스 분야3개, 일반 제조·서비스 분야 2개 등 10개 분과로 나눠 진행된다.

전문심사단은 아마존, 페이스북, 알리바바, 삼성, 현대자동차 등 글로벌 기업 관계자도 참여해 기술의 혁신성 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 진출 가능성을 균형있게 판단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이번 최종평가에는 200명으로 구성된 ‘국민심사단’(국민심사단장:장병규 크래프톤 의장)이 후보 기업 선발에 있어 전문심사단과 공동으로 평가에 참여해 국민들의 시각이 반영된다.

선정기업 최종발표는 우선 23일까지 최종평가 결과에 대한 이의신청을 거친 뒤 이달 26일 최종 발표할 계획이다.

중기부 박영선 장관은 ‘K-유니콘 프로젝트’의 첫 번쨰 사업인 ‘아기 유니콘200육성사업’의 최종 평가장을 방문해 장병규 국민심사단장, 전문심사단 분과장들과 오찬 간담회를 가진 후 평가현장도 방문한다.

오찬 간담회장에서 박영선 장관은 정부의 유니콘 기업 육성에 대한 의지를 평가단과 공유하고, 유니콘 후보기업 발굴과 응원에 대해 적극 협조해줄 것을 요청할 예정이다.

중기부 이옥형 벤처혁신정책과장은 “이번 최종평가에는 전문가와 국민이 함께 아기유니콘을 선정하는 만큼 공정하고 투명하게 평가해 대한민국의 미래와 세계 시장을 선도할 유니콘 후보기업을 선정하겠다”고 말했다.

뉴스 미란다 원칙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언론 윤리 준수를 서약하였습니다.
취재원과 독자는 산학뉴스에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edit@sanhak.co.kr , 전화 : 031-347-522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