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5 16:35 (금)
강원대·부산대·성균관대·순천향대·충남대, 지역 융합보안 대학원 선정
강원대·부산대·성균관대·순천향대·충남대, 지역 융합보안 대학원 선정
  • 이민호 기자
  • 승인 2020.04.12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0여개 국내외 기업·기관과 협업… 5G시대 필요한 핵심인재 양성

강원대, 부산대, 성균관대, 순천향대, 충남대 등 5개교가 지역 융합보안 대학원에 선정했다.

과기정통부는 12일 5G시대 융합보안 핵심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융합보안 대학원 참여대학으로 5개교를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선정된 5개교는 지난 2월부터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주관으로 진행된 참여대학 선정 공모에 국내 13개 대학이 신청한 가운데 2.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대학원 운영계획 및 지역 전략산업 연계방안 등의 종합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5개교는 지역 전략 산업과 연계한 문제해결형 과제 중심의 교육과정을 통해 현장 맞춤형 융합보안 핵심인재를 양성하고 지역 융합보안 생태계 조성의 중심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5개교는 총 120여개의 국내외 유수기업·기관 및 지자체 등과 협력하여 연말까지 전략산업 분야별 특화된 교육과정 개발, 실습 기자재 확보 및 연구실 구축 등 대학원 개설을 위한 준비를 수행하고 ’21년부터 대학원을 정식 운영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 허성욱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국장은 “5G 시대가 본격화되면서 다양한 산업과 정보통신기술 융합이 가속화되고 정보보호의 중요성은 더욱 강조될 것”이라며, “융합보안 대학원이 지역 전략산업의 성공적인 융·복합화를 지원하여 안전한 데이터 경제시대의 기반을 마련하고, 배출된 융합보안 인재들이 정보보호산업을 선도할 글로벌 인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선정된 고려대, 전남대, 한국과학기술원 등 3개 대학은 올해부터 대학원 석사과정을 개설하여 운영 중이다.

융합보안 대학원 선정 현황.(자료=과기정통부)
융합보안 대학원 선정 현황.(자료=과기정통부)


뉴스 미란다 원칙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언론 윤리 준수를 서약하였습니다.
취재원과 독자는 산학뉴스에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edit@sanhak.co.kr , 전화 : 031-347-522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