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3 13:59 (금)
한국연구재단, '비전 2030' 선포… 지식 진보와 국민의 삶 향상 기여
한국연구재단, '비전 2030' 선포… 지식 진보와 국민의 삶 향상 기여
  • 박정은 기자
  • 승인 2019.06.2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술‧연구의 건강한 생태계 조성
노정혜 이사장이 20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비전 NRF 2030 선포식에서 청중들을 대상으로 직접 미션과 비전을 발표 하고 있다. (사진=한국연구재단)
노정혜 이사장이 20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비전 NRF 2030 선포식에서 청중들을 대상으로 직접 미션과 비전을 발표 하고 있다. (사진=한국연구재단)

“비전 NRF 2030의 핵심 키워드는 국민의 삶의 질 향상과 건강한 학술‧연구 생태계 조성이다. 미래 10년을 준비하는 한국연구재단의 다짐과 노력을 지켜봐 달라.”

노정혜 한국연구재단 이사장은 20일 서울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비전 NRF 2030 선포식 및 정책포럼’ 행사에서 이같이 밝히며, 한국연구재단 미래 10년의 비전을 선포했다.

지난 2009년 한국과학재단, 한국학술진흥재단, 국제과학기술협력재단이 한국연구재단으로 통합해 출범됐다. 올해 한국연구재단은 통합한지 10년이 되는 해이다.

한국연구재단은 미래 10년의 청사진을 담은 비전 NRF 2030을 수립하여, 새롭게 세운 비전을 널리 알리고자 이번 선포식을 마련했다. 선포식에는 임직원 및 외부인사 300여명이 참석했다.

오전에 펼쳐진 1부에서는비전 NRF 2030에서 수립된 미션과 비전, 핵심가치, 전략목표의 세부 내용을 공유하는 비전 선포식이 진행됐다. 선포식은 오프닝 영상을 시작으로 환영사, 공로자 표창, 비전 발표, 주니어보드 발족 등으로 꾸려졌다.

비전 NRF 2030에는 연구자, 국민, 정부부처, 내부구성원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기대와 요구에 맞추어 한국연구재단이 미래의 건강한 학술‧연구생태계 조성을 선도하고자 하는 의지를 담았다.

미션은 그동안 창의연구와 인재양성 지원에만 머물렀던 역할이 국민과 국가에 미치는 영항까지 포함될 수 있도록 ‘창의적 연구와 인재양성 지원으로 지식의 진보와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 라는 미션으로 확장됐다.

비전은 연구자의 책임 있는 연구를 지원함으로써 사회가치를 창출하는 인재를 양성하며, 재단 지원으로 창출된 연구 성과가 국민의 삶의 질에 기여하는 선순환체제를 만들어가기 위해 ‘학술·연구의 건강한 생태계를 조성하는 연구지원 글로벌 리더’로 구체화하여 수립됐다. 그리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핵심가치 4개와 전략목표 5개가 제시됐다.

20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비전 NRF 2030 선포식 참석자들이 비전 선포 세레모니를 하고 있다.(사진=한국연구재단)
20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비전 NRF 2030 선포식 참석자들이 비전 선포 세레모니를 하고 있다.(사진=한국연구재단)

오후에는 각 분야의 전문가를 초청하여 한국연구재단이 나아갈 향후 10년의 정책 방향을 이야기하기 위해‘미래 10년을 향한 한국연구재단의 혁신과 도전’이라는 주제로 정책 포럼이 진행됐다.

기조강연을 맡은 염재호 고려대 행정학과 교수는 ‘한국연구재단 통합 10년의 성과와 미래 비전’을 설명했다. 염 교수는 한국연구재단의 통합 출범 이후 달성한 학술‧연구개발 지원관리의 혁신적 성과를 설명하면서 연구지원 글로벌 리더로 도약하기 위한 역할을 제시했다.

첫 번째 주제발표에서는 여준구 한국과학기술연구원 로봇미디어연구소 소장이‘국가연구개발 정책 수립 및 지원 전 주기에 걸친 거버넌스의 진단과 혁신 방향’이라는 주제로 정책 수립 과정에 적극 참여하는 기관으로서의 거버넌스 전환 필요성을 발표했다.

두 번째 주제 발표자인 이재열 서울대 사회학과 교수는 ‘닫힌 위계에서 열린 네트워크로 :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과학기술과 인문사회 협업 방안’이라는 주제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한 정책 대응과 사회적 가치를 구현할 과학기술과 인문사회 융합 전략을 모색하고, 재단의 지원 방향을 제안했다.

세 번째 주제 발표자인 송위진 과학기술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국민과 함께하는 연구개발’이라는 주제로 사회문제 해결과 연구개발 활동이 시너지를 창출하는 플랫폼 구축 방안과 함께 이를 위한 한국연구재단의 역할을 제시했다.

마지막으로 모든 발표자와 토론자가 함께 패널토론을 진행한 뒤 청중이 직접 참여하는 종합토론 시간을 가졌다.

뉴스 미란다 원칙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언론 윤리 준수를 서약하였습니다.
취재원과 독자는 산학뉴스에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edit@sanhak.co.kr , 전화 : 031-347-522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