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4 18:34 (금)
중기부, '노동친화형 시범 스마트공장 구축사업' 참여기업 모집
중기부, '노동친화형 시범 스마트공장 구축사업' 참여기업 모집
  • 허승원 기자
  • 승인 2019.04.16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공장, 로봇, 컨설팅 등 관련 5개 사업 연계 지원

중기부가 ‘2019년 노동친화형 시범 스마트공장 구축사업’을 시행하고 참여기업 5개사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기업 경쟁력을 높이고, 근로자에게는 안전과 휴식을 보장하는 사람 중심의 스마트공장 모범사례를 구축하기 시행된다. 중기부는 스마트공장을 구축한 기업은 생산성이 향상되고 불량률이 감소할 뿐 아니라 산업재해가 22% 줄어들고 고용이 2.2명 증가하는 등 일자리 양과 질 면에서 성과가 창출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노동친화형 시범공장은 안전향상, 업무강도 경감, 고용안정 등 근로자가 체감하는 혜택 관점에서 스마트공장을 재조명하고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신규 추진하는 사업으로서 관계부처가 협업하여 ▲스마트공장 ▲로봇 ▲컨설팅 등 관련된 5개 사업을 연계 지원할 계획이다.

근로자의 작업 효율과 안전 향상을 위해 자동화 설비와 위해탐지·저감 장치 등을 지원한다. 로봇 도입 비용을 최대 3억원까지 연계 지원하며, 스마트공장 지원예산으로도 장비를 구입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 단, 근로자와 협업 가능한 협동로봇 등을 우선 도입해야 한다. 위험한 작업 등 자동화 설비로 대체하는 경우에는 기존 근로자를 새로운 직무에 배치할 수 있도록 직무 개발과 교육도 함께 지원한다.

스마트마이스터를 통해 스마트공장 전문가를 파견하고, 고용부의 일터혁신 컨설팅을 통해 현장의 일하는 방식에 대한 전문기관의 컨설팅을 무상 지원한다. 이에 중기부는 기존 스마트공장 사업에서 기업이 직접 수행해야 했던 사업계획 수립 단계부터 전문가의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되어 사업신청 단계부터 중소기업의 애로가 해소되고 성과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또한 기업과 근로자가 모두 만족하는 스마트공장을 구축하기 위해서는 노사 간 긴밀한 협업이 필요함으로, 노사 간 협의사항을 조율할 수 있는 파트너십 활동도 지원한다. 지원은 고용부 ‘노사 파트너십 프로그램’을 통해 활동비용 최대 3천만원 지원이 가능하다.

사업신청을 원하는 중소․중견기업은 스마트공장 지원사업 종합관리시스템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기간은 오는 26일 17시까지다.

지원절차.(자료=중기부)
지원절차.(자료=중기부)


뉴스 미란다 원칙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언론 윤리 준수를 서약하였습니다.
취재원과 독자는 산학뉴스에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edit@sanhak.co.kr , 전화 : 031-347-522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