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16 11:45 (화)
과학기술혁신본부, 16개 부처·134개 신규기획사업 대상 컨설팅 실시
과학기술혁신본부, 16개 부처·134개 신규기획사업 대상 컨설팅 실시
  • 이민호 기자
  • 승인 2019.04.10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혁신본부는 내년 국가 연구개발사업 예산심의에 앞서, 4월 중 16개 부처(청)가 신규로 추진하고자 하는 사업 등을 대상으로 기획 컨설팅을 실시한다.

기획컨설팅은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하는 것으로, 연구개발예산 20조원 시대에 맞춰 내년도 투자방향에 부합하는 사업기획 지원, 연관 사업들 간 부처 협업 활성화, 제도개선 등을 선제적으로 유도하기 위해 추진됐다.

기획컨설팅은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기획 컨설팅단’과 함께 10일부터 19일까지 각 부처, 연구현장에서 사업담당자를 직접 만나 토론하는 형식으로 추진된다. 과기혁신본부는 이를 위해 지난 3월 말까지, 약 2주에 걸쳐 연구개발사업 수행 19개 부처(청)을 대상으로 컨설팅 수요조사를 실시해 16개 부처(청), 223개 사업이 접수됐으며 정책적 중요성, 시급성, 기획보고서 유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16개 부처 140여개 사업을 컨설팅 대상으로 선정했다.

기관별 방문계획. (자료=과기정통부)
기관별 방문계획. (자료=과기정통부)

기획컨설팅은 기계소재, 에너지환경, 공공우주, ICT융합, 생명의료 등 5개 부문, 14개 세부기술 분야로 나눠서 진행된다.

‘기획 컨설팅단’은 세부기술 분야별로 3~8인의 국가과학기술 자문회의 전문위원이 참여하여 사업 기획내용의 미비점 및 보완사항에 대한 제언과, 유사 참고사례 공유 등을 통해 투자방향에 맞는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기획컨설팅 결과는 ‘20년도 연구개발사업 예산 배분 조정 시, 신규사업의 투자전략 마련과 적정소요를 산정하는데 활용되며, ’기획 컨설팅단‘의 의견을 반영한 사업기획이 우수한 사업은 우선 지원을 고려할 방침이다.

강건기 연구개발투자심의국장은 “부처의 신규사업 계획을 사전에 예측하고 국가 연구개발예산이 국민, 연구현장의 수요를 반영하여 적재적소에 지원될 수 있도록 기획컨설팅을 정례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뉴스 미란다 원칙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언론 윤리 준수를 서약하였습니다.
취재원과 독자는 산학뉴스에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edit@sanhak.co.kr , 전화 : 031-347-522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